[매일경제] "건강보험료도 하루 단위로 산정해야"

  • 관리자
  • 0
  • 332
  • 글주소
  • 12-05

"건강보험료도 하루 단위로 산정해야"

 

건강보험 가입자 A씨는 지난 2014년 2월 취업을 하면서 지역가입자에서 직장가입자로 바뀌었다. 하지만 A씨는 실제 자격기준이 아닌 지역가입자 자격 기준으로 2월 보험료를 납부했다. A씨는 2월 중엔 단 3일만 지역가입자였는데 2월 한 달을 지역가입자 보험료를 납부하는 것은 부당하다고 여겨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이의신청을 했지만 현행 국민건강보험법 제69조 등의 규정에 따라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5일 김선동 자유한국당 의원은 실제 가입자격으로 건강보험료를 납부할 수 있도록 산정방식을 기존 월할 산정에서 일할 산정으로 개선하는 내용의 국민건강보험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매달 2일 이후 취업 시 그 달은 직장가입자가 아닌 지역가입자 보험료를 납부해야 하는 불합리한 상황이 발생하고 있으며 반대로 지역가입자가 된 사람이 직장가입자 보험료를 납부하게 되면서 실제 가입자격과 관계없이 과다 또는 과소 보험료를 납부하는 불합리한 상황도 발생하고 있다. 

 

이는 현행법이 건강보험료 납부 가입자의 자격이 변동될 경우 실제 가입자격이 매월 1일에 속해 있지 않는 이상 변동되기 전 자격기준을 적용하는 월할 산정 방식을 취하고 있기 때문이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난해 말부터 4대 보험 가운데 고용보험료와 산재보험료의 연체료 부과 방식을 일할로 개선해 시행해 오고 있다. 건강보험료와 국민연금보험료의 연체료는 그 전인 2016년 6월부터 하루 단위로 부과되고 있다. 

 

이번 개정안으로 건강보험료도 일할 산정 방식으로 개선해 부과체계를 일원화하고 불합리성을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김 의원은 "실제와 다른 자격 기준으로 보험료를 부과하는 건 납득하기 어려울 뿐 아니라 원칙에도 어긋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원문보기(전문보기) :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759927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내일신문] [인터뷰 | 김선동 자유한국당 여의도연구원장] 관리자 08-31 1,306
107 [뉴데일리] 자금세탁방지 내부통제시스템 마련 분주 관리자 03-29 159
106 [쿠키뉴스] 김선동 의원 "금감원의 하나은행장 인사 개입, 초법적 직권남용" 관리자 03-28 163
105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2019 대한민국 국민대상' 4년 연속 수상 관리자 03-28 155
104 [서울경제] 역전세난에 속타는 세입자.. 허술한 '750조 전세금' 보호 장치 관리자 02-27 156
103 [스페셜뉴스] 여의도연구원 "목표와는 정반대 효과 내는 소득주도성장…韓 경제 벼랑 끝으로 … 관리자 01-31 260
102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2019 의정보고회 성황리 개최 관리자 01-28 268
101 [M이코노미] 김선동 의원, 공정위 처분시효 5년 단일화 법안 대표발의 관리자 01-21 259
100 [문화일보] 美회계기준엔 ‘삼바, 에피스 단독지배’… 증선위 ‘고의 분식회계’ 결론 뒤집혔… 관리자 01-02 253
99 [M이코노미] 김선동 의원, '제16회 대한민국 청소년대상 제전'에서 의정부문 '대상' 관리자 12-17 334
98 [M이코노미] 김선동 의원, 국립공원 산악안전교육원 도봉구 유치 관리자 12-17 381
97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대한민국 지방자치평가 의정대상 수상 관리자 12-17 330
96 [M이코노미] ​"건보료 '月'아닌 '日'로 산정해야"...김선동, 개정안 대표발의 관리자 12-17 325
95 [폴리뉴스] "한국당 2년만에 25%돌파, 文정부 민심이반ㆍ무당층 이동" 관리자 12-05 371
94 [국제뉴스] "대 이어 한국 지킨 워커대장, 국가 차원 예우 필요" 관리자 12-05 354
93 [매일경제] "건강보험료도 하루 단위로 산정해야" 관리자 12-05 333
92 [M이코노미] 미 대북(對北) 금융제재 강화 추세… 리스크 원천 차단해야 관리자 12-03 334
91 [메디컬투데이] 김선동, "삼성바이오로직스 증선위 분식회계 결정 부당성" 관리자 11-29 453
90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민관협력 청소년 정책세미나 관리자 09-29 703
89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공정위 공정거래법 전면개정, 교각살우 격' 관리자 09-21 542
88 [시사오늘] 김선동 "남북한 총선거 실시할 날 온다" 관리자 09-20 5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