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이코노미] 김선동, "경제위기 속 SOC 사업 확대해야" … 우이방학 경전철‧GTX C노선 조기착공 추진

  • 관리자
  • 0
  • 593
  • 글주소
  • 03-04

김선동, "경제위기 속 SOC 사업 확대해야" …

우이방학 경전철‧GTX C노선 조기착공 추진

 

미래통합당 김선동 국회의원(서울 도봉구을, 정무위)이 20일(목)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에게 우이방학경전철‧GTX C노선사업 조기착공 및 도봉산역 GTX 정차 추가 등 도봉구 SOC사업에 대한 조기착공과 사업 확대를 강력하게 요청했다.

 

코로나19(우한폐렴) 사태가 일본과 유사한 ‘지역사회 감염’ 확대 가능성이 커지면서 새로운 국면으로 들어서고 있는 가운데, 이에 대한 여파로 경제위기 징후가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다.

 

김선동 의원은 내수경기 활성화를 위해 선제적인 재정지출이 시급한 상황으로 특히, 대규모 SOC사업이 필요한 상황인데, 문재인 정부 출범 초기 4대강 사업을 비롯한 SOC사업 확대에 부정적 인식이 고착화되면서 현재 정부가 내어놓은 코로나19 위기극복 대응책에는 SOC사업 등이 포함돼 있지 못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김선동 의원은 이 날 정무위 전체회의에서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에게 정부의 대응책을 점검해 보면, 늘 해오던 정책만 내어놓고 있다는 문제점을 지적하며, 큰 틀의 방향전환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대규모 SOC사업, 특히 기존에 계획되어 있는 대규모 SOC 사업의 추진속도를 올려서 시장에 자금을 풀고, 시장 분위기를 반전시켜야 한다고 주문했다.

 

특히, 우이방학 경전철ㆍGTX C노선사업 등 도봉구 대표 SOC사업을 사례로 제시하며 조기착공과 사업 확대 필요성을 역설했다.

 

먼저 우이동과 방학역을 잇는 우이신설경전철 연장선은 총사업비 2,830억원(국비40%, 시비60%)을 들여 추진하기로 했으나 국토교통부 철도망계획 확정 승인 이후 완공까지 빠르면 5~6년, 지연되면 10년 이상 소요될 전망이다.

 

당초 철도망계획 확정 4단계 종료 시점은 2019년 연말이었으나, 2020년 1월 기준 3단계인 관계부처 협의가 진행 중이며, 최종 4단계인 국가교통위원회 심의를 통과해야 예비타당성조사가 시작 가능한 실정이다.

 

김선동 의원은 정부 내부 절차만 조속히 진행하면 보상 및 착공 절차를 앞당길 수 있으며, 예타 조기완료 등 이에 대한 정부 발표만으로도 내수 시장에 활력으로 작용될 것이란 입장이다.

 

두 번째 총사업비 4조3,038억원인 GTX C노선도 현재 기본계획 수립 단계인데, 이 또한 속도를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김선동 의원은 현재 교통연구원에서 1호선ㆍ7호선 환승역인 도봉산역을 정차역에 추가하는 안건을 연구 중인데 충분한 교통수요로 GTX 수익성 증가는 물론, 주변 지역 경기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이며, 기본계획 수립과 도봉산역 추가 연구 등도 조속히 완료하면 조기 착공 추진이 가능하고 강조했다.

 

이에 노형욱 국무조정실장은 “시중에 돈이 돌고 있지 않은 경제위기 상황 인식에 동의하며, 단기적으로 기업의 어려움 해소에 집중하고 있으며, 근본적으로는 김선동 의원님께서 말씀해 주신 방안을 포함해 이르면 2월말까지 종합적인 경제위기 극복 패키지를 마련하겠다”고 답변했다.

 

김선동 의원은 “경제 비상시국 상황임을 감안하여 내수경기 활성화에 가장 효과가 큰 SOC사업을 추진해야 하고, 최우선적으로 이미 계획 되어있는 SOC사업의 조기 추진이 필요하다”며, “현재 도봉구 대표 SOC사업인 우이방학 경전철ㆍGTX C노선사업 조기착공과 사업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정부와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언론보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내일신문] [인터뷰 | 김선동 자유한국당 여의도연구원장] 관리자 08-31 4,561
121 [M이코노미] 21대 총선 예비후보 등록한 김선동 의원, "한결같은 초심으로 도봉의 미래 … 관리자 03-20 628
120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쌍문역·방학동 일대 등 방역활동 적극 참여 관리자 03-17 649
119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산악안전교육원 추진 상황 점검 관리자 03-12 599
118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백운중, 교육부 특별교부금 13억 200만원 확보 관리자 03-09 592
117 [M이코노미] 김선동, "경제위기 속 SOC 사업 확대해야" … 우이방학 경전철‧GTX C… 관리자 03-04 594
116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코로나19 도봉구 방역 총력 관리자 03-04 591
115 [조선일보] ​속 터지는 늑장 '약관 심사' 관리자 11-11 1,056
114 [SBS] 김선동 "금융위 파견 민간전문가 5년간 236명…이해충돌 우려" 관리자 11-11 1,065
113 [뉴스1] 규제개혁신문고 접수 64% 불수용…"황당·무성의 답변 수두룩" 관리자 11-11 1,091
112 [한국일보] 금융권 채용박람회 '속 빈 강정' 관리자 11-11 1,176
111 [문화일보] "웅동학원, 동남銀 영업정지 3일전 추가대출 5억 받았다" 관리자 11-11 1,251
110 [SBS] 미공개 정보로 주식투자…5년간 증권사 직원 87명 적발 관리자 11-11 1,161
109 [M이코노미] 김선동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 13억 확보 관리자 11-11 1,230
108 [매일경제] 금감원, 소속 직원 주식차명거래 적발하고도 처벌 축소 관리자 11-11 1,245
107 [뉴데일리] 자금세탁방지 내부통제시스템 마련 분주 관리자 03-29 1,839
106 [쿠키뉴스] 김선동 의원 "금감원의 하나은행장 인사 개입, 초법적 직권남용" 관리자 03-28 1,812
105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2019 대한민국 국민대상' 4년 연속 수상 관리자 03-28 1,660
104 [서울경제] 역전세난에 속타는 세입자.. 허술한 '750조 전세금' 보호 장치 관리자 02-27 1,886
103 [스페셜뉴스] 여의도연구원 "목표와는 정반대 효과 내는 소득주도성장…韓 경제 벼랑 끝으로 … 관리자 01-31 2,024
102 [국제뉴스] 김선동 의원, 2019 의정보고회 성황리 개최 관리자 01-28 1,873